하나님의 완전한 구원

하나님의 완전한 구원의 두 방면들

하나님의 유기적인 구원의 여덟 항목

영화롭게 됨

주요구절: 로마서 8:30
"또 미리 정하신 그들을 또한 부르시고 부르신 그들을 또한 의롭다 하시고 의롭다 하신 그들을 또한 영화롭게 하셨느니라"

영화롭게 됨은 하나님의 완전한 구원의 마지막 단계로서(롬8:30), 하나님이 사망의 몸이며 죽을 몸(롬7:24; 8:11; 6:6)이고 죄의 몸인 우리의 몸을 그분의 생명과 본성의 영광으로 완전히 적실 단계입니다. 이 방법으로 그분은 우리의 몸을 물질적으로 변형시켜 그분의 아들의 부활하고 영광스러운 몸을 닮게 하십니다(빌3:21). 이것이 하나님의 완전한 구원의 완결 단계로서 하나님이 그분의 충만한 표현을 얻으시어 영원토록 새 예루살렘에서 궁극적으로 나타나실 것입니다.

성경에 따르면, 영광은 단순히 하나님이 표현되신 것입니다. 하나님이 숨으시면, 영광이 없지만 언제 어디나 하나님이 보이시고 표현되시면 영광이 존재합니다. 하나님은 하나님의 생명을 담고 하나님의 영광을 위해서 하나님을 표현하는 목적으로 사람을 지으셨지만 사람은 죄를 지었고, 하나님의 거룩함과 의로움에 반대되어, 하나님의 생명을 받고 표현할 권리를 박탈당했습니다. 그 결과로, 하나님을 표현하는 대신, 사람은 그의 죄의 본성과 자아를 표현해서 성경은 사람이 죄를 지었을 뿐 아니라 하나님의 영광에 이르지 못한다고 합니다(롬3:23). 사람이 영광에 이르지 못함에 대한 하나님의 해결방법은 영화롭게 함인데 이것은 하나님이 사람을 그분의 충만한 표현 안으로 이끄시는 과정입니다.

하나님이 어떻게 우리를 우리의 죄많은 자아의 표현으로부터 그분의 영광스러운 생명과 본성의 표현 안으로 이끄십니까? 골로새서 1장 27절이 말하길 우리 안에 계신 그리스도가 곧 영광의 소망이라고 합니다. 우리가 그리스도를 영접했을 때, 그분은 생명의 씨앗으로서 우리 안에 들어오셨습니다. 우리 안에 있는 이 씨앗은 나중 영광의 소망이고 하나님의 충만한 표현 안으로 이끌려지는 우리의 소망입니다. 우리는 카네이션 씨앗으로 이 과정을 묘사할 수 있습니다. 별로 소망이 없어 보이지만(이것은 아주 작고 까맣고 보기 싫게 생긴 씨앗입니다), 꽃이 필 가능성이 있는 생명을 갖고 있습니다. 씨를 뿌리고, 물을 주고, 어느 정도 기간동안 자란 후에, 이 씨는 식물이 됩니다. 그후 더 자라면, 꽃이 피고 이 꽃은 사실상 그 씨앗 자체로서 지금은 장성하게 자라서 꽃으로서 나타납니다. 그러므로 씨앗 안에는 꽃의 생명이 있고 이 생명은 씨앗의 영광의 소망입니다.

마찬가지로, 우리는 지금 영광스럽게 보이지 않는데 왜냐하면 우리 안에 생명의 씨앗인 그리스도가 아직 많이 자라지 않았기 때문입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하나님의 유기적인 구원의 과정을 통해, 그리스도는 점차적으로 우리 안에 더해지고 흙에서 카네이션 씨앗이 자라듯이 우리 안에서 자라십니다. 어느 날 우리 안에 계신 그리스도가 충만히 자라시면 그분은 우리 안에서 만발할 것입니다. 그 때에, 이 씨앗 안에 감춰졌던 신성한 생명과 요소는 충만히 표현되고 우리는 그분과 함께 영화롭게 될 것입니다.

만약 오늘날 우리가 신실하게 그리스도를 우리의 속 생명으로 산다면, 우리 또한 그분이 다시 오실 때 영광 안에서 그분과 함께 나타날 것입니다(골3:4). 이 영광은 기적적으로 우리 위에 임하는 것이 아니라 긴 과정을 통해서 우리 안에서 부터 올 것입니다. 첫째, 그리스도는 생명의 씨앗으로 우리의 영안에 뿌려졌고 우리의 일생을 통해서 그분은 자라시고 우리 혼의 모든 부분 안으로 퍼져나가십니다. 마지막으로, 그분은 우리의 물질적인 몸을 채우시고 적시셔서 영화롭게 하시며 그분과 똑같이 만드십니다(요일3:2). 그날이 얼마나 영광스럽겠습니까!

영화롭게 됨

절망적으로 하나님에 영광에 이르지 못했던 우리 죄인들이 하나님의 완전한 구원을 통하여 영원토록 하나님을 표현하기 위해 하나님의 생명과 영광으로 가득한 하나님의 영광스러운 아들들이 됩니다.